조세일보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대동병원, 이호준 소아청소년과 마르퀴즈 후즈후 등재

조세일보 / 임순택 기자 | 2018.02.05 17:20
사진=대동병원

대동병원(병원장 박경환)은 이호준 소아청소년과 전공의가 '2018 마르퀴즈 후즈후'에 등재됐다고 5일 밝혔다.

100년이 넘는 역사와 권위를 자랑하는 마르퀴즈 후즈후는 해마다 정치, 경제, 사회, 과학, 예술 등 각 분야에서 학문적 사회적 활동 등을 고려해 3% 이내의 인물을 선정해 프로필과 업적 등을 등재한다.

이호준 전공의는 의과대학 시절부터 1저자로 2편의 논문을 발표하고 통계 관련 자격증 취득을 하는 등 연구 활동에 매진해 2009년 한국의료윤리학회에서 '청년슈바이처상 의대생 부분 학술상'을 수상한 바 있다.

전공의 수련 중에는 SCI급 학술지인 'Joumal of medical lnternet research'를 비롯한 여러 학술지에 총 4편의 논문을 기고하는 등 그간의 연구 활동을 인정받아 전공의로는 드물게 세계 3대 인명사전인 마르퀴즈 후즈후 2018년 판에 등재됐다.

이호준 전공의는 "4년간의 전공의 생활을 마무리하는 시점에 이렇게 좋은 소식이 있어 기쁘다. 연구 활동을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지원해 준 대동병원과 소아청소년과 과장님들 덕분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로 살아가는 데 있어 초심을 잃지 않고 매 순간 주어진 환경에서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대동병원은 1981년부터 보건복지가족부 장관의 지정을 받아 전공의를 수련시키는 수련병원으로 전문 의료인 양성에 힘쓰고 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끈한 토픽·쏠솔한 정보 조세일보 페이스북 초대합니다.

주요기사

Copyright ⓒ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