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고현정, 결국 '리턴' 하차…"작품에 피해 가지 않길"

조세일보 / 최동수 기자 | 2018.02.08 10:26

◆…고현정 리턴 하차 <사진: 더 팩트>

배우 고현정이 드라마 '리턴'에서 결국 하차한다.

8일 고현정의 소속사인 아이오케이컴퍼니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출연 중이던 SBS 수목드라마 '리턴'에서 공식적으로 하차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리턴'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여러모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 전한다"며 "그동안 고현정은 배우로서 책임감과 작품에 대한 큰 애정을 가지고 촬영에 임해왔다"고 강조했다.

또 소속사 측은 "하지만 제작 과정에서 연출진과 거듭 되는 의견차이가 있었고 이를 최대한 조율해보려는 노력에도 간극을 좁힐 수 없었다. 이에 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더 이상 촬영을 이어 나가는게 어렵다고 판단했다"며 "또한 누구의 잘잘못을 따지기 보다는 많은 사람이 함께 만들어 나가는 드라마의 특성상 어떤 한 사람이 문제라면 작품을 위해서라도 그 한 사람이 빠지는 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해 SBS 하차 통보를 받아들인다"고 하차 이유를 설명했다.

끝으로 소속사는 "주연배우로서 끝까지 책임을 다하지 못한 점 거듭 사과 드리며 '리턴'의 모든 제작진과 동료 배우들에게도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는 사과의 말과 함께 "드라마 '리턴'에 대한 시청자 여러분의 지속적인 관심과 애정 부탁 드리며 이로 인해 작품에 피해가 가지 않길 바란다. 아이오케이와 고현정 씨는 시청자로서 '리턴'에 대한 응원과 지지를 보내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고현정은 SBS '리턴' 촬영 당시 주동민 PD 등과 드라마 스토리 전개 및 연출 등을 문제로 잦은 의견 차이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불화가 심화되자 고현정이 현장을 이탈하며 촬영을 거부했다. SBS는 최후의 조치로 '주연배우 교체 카드'를 꺼내들었고 고현정 측이 드라마 하차를 발표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끈한 토픽·쏠솔한 정보 조세일보 페이스북 초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