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바른미래당 "한국당과 통합? 그건 아니다"

조세일보 / 최동수 기자 | 2018.06.14 17:14

정병국 바른미래당 의원 [사진: 김용진 기자]

◆…정병국 바른미래당 의원 [사진: 김용진 기자]

지방선거 참패로 인해 유승민 공동대표가 사퇴한 바른미래당이 자유한국당과의 통합에 대해 의견을 내놨다.

14일 바른미래당 선거대책본부장을 맡았던 정병국 의원은 CPBC라디오 '열린세상 오늘! 김혜영입니다'와의 인터뷰에서 "보수통합으로 해결될 문제가 아니라고 본다"며 "탄핵 이유가 친박(親박근혜) 등 패거리 패권정치를 하고 전혀 반성하지 못했던 건데, 선거에서 졌다고 합치자니, 이건 아니라고 본다"고 단호한 입장을 전했다.

이어 "결국은 보수진영 사람들이 결과에 대해 왜 이렇게 됐는지를 하나하나 따져보고서 국민이 바라는 정치지형은 무엇인가 재검토를 해야한다"고 했다.

앞서 바른미래당은 지난 13일 치러진 광역단체장 선거에서 한 석도 얻지 못했고 유승민 공동대표는 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대표직에서 물러났다.

정 의원은 "정치권 일각에서는 지방선거에서 대패한 바른미래당이 분열될 거라 봤는데 전혀 그렇지 않다"며 "유승민 전 대표와 안철수 전 후보 역시 바른미래당과 함께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기존 패거리, 패권정치를 거부하고 새로운 정치를 하고자 합당을 했던 것이다"며 "(그런데 결과를) 겸허하게 수용하지 못하고 또다시 그런 행태를 보인다면 합당을 선거에 이용하고자 구태정치를 했다고 자인하는 꼴"이라고 평가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끈한 토픽·쏠솔한 정보 조세일보 페이스북 초대합니다.

주요기사

Copyright ⓒ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