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현대·기아차, 오늘부터 전 차종 ‘안드로이드 오토’ 지원

조세일보 / 김상우 전문위원 | 2018.07.12 15:20

구글-카카오모빌리티와 손잡고 혁신적 커넥티비티 서비스 국내 론칭

안드로이드 기반 어플을 차 안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폰

◆…현대·기아차는 12일 구글의 차량용 폰 커넥티비티 서비스인 안드로이드 오토 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판매 중인 전 차종(승용/RV)에 제공한다고 밝혔다. 사진=현대기아차 제공

현대·기아자동차는 12일 구글, 카카오모빌리티와 손잡고 차량용 폰 커넥티비티 서비스인 '안드로이드 오토' 서비스를 전 차종(승용/RV)에 제공한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휴대폰에서 사용되는 안드로이드 기반 각종 서비스를 자동차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만든 인포테인먼트 기능이다.

차량용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차량의 USB포트에 스마트폰을 연결한 뒤 차량 내비게이션 홈 화면에서 안드로이드 오토 아이콘을 선택하면 서비스가 시작된다.

안드로이드 오토를 통해 가능한 기능은 내비게이션과 전화나 문자메시지 등 커뮤니케이션 기능, 미디어 재생, 음성 지원 등이다.

이번에 한국에 론칭한 안드로이드 오토의 기본 내비게이션 어플리케이션은 '카카오내비'가 적용된다. 카카오내비는 위치정보 데이터, 교통정보, 사용자 경험 등을 다각적으로 활용해 운전자에게 최적의 길안내 서비스를 제공한다.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는 스마트폰에 저장된 주소록과 연동돼 간편하게 전화 통화를 연결할 수 있고, 문자메시지도 송·수신할 수 있다. 문자메시지의 경우 수신된 메시지를 안드로이드 오토가 읽어주는 텍스트 음성변환 서비스도 제공된다.

안드로이드 오토의 특징은 모든 기능을 음성으로 제어하는 구글 어시스턴트가 적용된 것이다. 구글의 인공지능 비서 서비스인 구글 어시스턴트가 탑재돼 음성 명령으로 길 안내를 받을 수 있으며 운전 중에도 전화를 걸거나 문자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음성 명령은 스티어링 휠의 음성인식 버튼 또는 안드로이드 오토 화면의 마이크 모양을 누르거나 단순히 '오케이 구글'이라고 말하는 것 만으로도 음성인식 작동이 시작된다.

현대·기아차 차량에서 안드로이드 오토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차량 내비게이션 설정에 들어가서 안드로이드 오토 사용을 'On'으로 맞춘다. 그 뒤 스마트폰을 차량 USB 단자에 케이블로 연결하면 된다.

그러면 스마트 폰에 필수 어플인 안드로이드 오토, 구글앱, 카카오내비, 구글 TTS앱을 다운받을 수 있는 팝업 창이 뜬다. 필수 어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은 뒤 동의, 로그인 과정을 거치면 안드로이드 오토를 사용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끈한 토픽·쏠솔한 정보 조세일보 페이스북 초대합니다.

관련기사

Copyright ⓒ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