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아이폰11, 실제 공개된 사양과 기능 및 특징은?

조세일보 / 백성원 전문위원 | 2019.09.11 10:26

아이폰11

애플이 예고한대로 지난 밤 새로운 아이폰11 시리즈 3개 버전과 아이패드 및 애플워치 시리즈5 등 신제품을 공개했다.

먼저 아이폰11은 알루미늄과 유리 소재 디자인을 채택하고 있으며 6.1인치 LCD 레티나 디스플레이에 돌비 에트모스(Dolby Atmos)를 지원하는 오디오, 1200만 화소 광각렌즈 및 120도 시야각의 1200만 화소 초광각 후면카메라를 탑재했다.

애플은 A13 바이오닉 칩셋이 스마트폰 중 가장 빠른 CPU(중앙처리장치)와 GPU(그래픽처리장치)로 초당 1조건의 작업을 처리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애플이 강조하는 카메라의 주요 기능을 살펴보면 먼저 야간 모드를 포함한 새로운 카메라 모드에 초당 60프레임으로 4K 해상도 동영상 촬영을 지원하며 동영상 촬영모드로 전환하지 않고도 셔터 버튼을 길게 누르면 되는 퀵 테이크(QuickTake) 기능, 그리고 전면 카메라의 슬로우 모션 기능을 지원하는 슬로프 모드도 새롭게 장착됐다.

이미 알려진 대로 페이스ID 인식 성능을 개선해 더욱 신속한 잠금 해제가 가능하고 배터리 수명도 지난해 XR에 비해 1시간 더 길어져 최대 15~16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다. 색상은 화이트, 블랙, 옐로우, 레드, 라벤더, 그린 등 6가지로 출시된다. 가격은 699달러(83만원)부터 시작한다.

지난해 XS 후속인 아이폰11 프로는 200만대1 명암비와 HDR10과 돌비비전을 지원하는 5.8인치 슈퍼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에 Spatial audio(공간오디오 부호화)와 돌비 에트모스( Dolby Atmos)를 지원한다.

처음으로 후면에 1200만 화소 광각과 망원 및 120도 화각 초광각 렌즈 등 트리플 카메라도 장착했다. 특히 망원과 초광각 카메라가 동시에 확대 또는 축소되고 특정시점에서 여러 장의 사진을 촬영할 수도 있다.

이번에는 포함되지 않았지만 딥 퓨전(Deep Fusion) 기능은 9개의 이미지를 촬영해 최상의 픽셀을 선택함으로써 선명함과 노이즈가 최소화된 이미지로 최적화하는 기능을 지원할 예정이다.

배터리 수명은 지난해 출시된 XS에 비해 4시간 더 길어졌으며 18W 고속충전 어댑터를 제공하며 색상은 지난해와 같은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골드에 미드 나이트그린에 판매가는 999달러(119만원)부터 시작한다.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디스플레이의 기능과 사양, 카메라 성능 등 거의 모든 사양에서 아이폰11 프로와 동일하지만 화면 크기만 6.5인치로 차이가 난다. 역시 18W 고속충전 어댑터를 지원하며 배터리 수명은 XS맥스에 비해 4시간 더 사용할 수 있다.

색상은 신규로 미드나이트 그린이 추가됐고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골드 등 4개 버전으로 가격은 1099달러(131만원)부터 시작한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끈한 토픽·쏠솔한 정보 조세일보 페이스북 초대합니다.

관련기사

Copyright ⓒ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