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靑 "경제장관회의 文대통령 발언, 건설 투자 확대 의미 아냐"

조세일보 / 허헌 기자 | 2019.10.18 09:29

"'건설에 올인'하는 방향 대전환으로 보지 말아 달라"

청와대는 17일 경제장관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는 17일 경제장관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대대적 건설경기 부양'을 지시한 것과 관련 "기존 계획된 주택 건설 시기를 앞당기라는 의지미, 새로운 건설투자를 해야 한다는 다른 방향으로의 정책 대전환이 아니다"고 진화에 나섰다. 17일 경제장관회의 모습(청와대)

청와대는 17일 문재인 대통령의 '대대적 건설경기 부양' 지시와 관련, "기존 계획된 주택 건설 시기 등을 최대한 앞당기라는 의미지, 경기활성화를 위해 새로운 건설 투자를 해야 한다는 다른 방향을 말한 것이 아니다"고 진화에 나섰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문재인 정부는 경제 활성화를 위해 생활SOC, 노후SOC 사업을 해왔다. 그걸 접고 건설로 방향을 대전환하는 것으로까지 보지는 말아 달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회의에서도 건설 분야의 현재 상황에 대한 이야기는 있었지만 구체적으로 모두발언보다 더 들어간 이야기는 없었다"며 거듭 대통령의 대대적 건설 투자 발언으로 인한 후폭풍을 사전 차단하는 모양새를 보였다.

그는 또 "(대통령) 모두발언에서도 '주택 건설하는 시기를 앞당기라', '생활 SOC 관련' 말씀들이 있었고 최근 경제동향 보고 때도 건설 분야 현재 상황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면서도 "하지만 구체적으로 모두말씀보다 더 들어간 이야기는 없었다. 개괄적인 현황정도 이야기하는 자리였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주택 공급을 최대한 앞당기고, 건설투자는 필요한 것들은 해나가야 한다는 의미"라며 "경제 활성화를 위해 건설 투자를 적극적으로 한다는 것은 아니라는 메시지를 명확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내년 1월1일부터 50~299인 중소기업에 대한 주 52시간제 시행과 관련해 문 대통령이 '중소기업 사정을 감안해 보완방안 마련'을 언급한 점에 대해선 "국회에서 입법을 조속히 실현해달라는 것이 주된 내용이라고 보면 될 것 같다"고 짧게 답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끈한 토픽·쏠솔한 정보 조세일보 페이스북 초대합니다.

관련기사

Copyrightⓒ 2001~2020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