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더 뉴 그랜저, 사전계약 첫날 역대급 인기 돌풍 … 1만7294대 기록

조세일보 | 김상우 전문위원 2019.11.05 16:59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최다 사전계약기록 달성…우리나라 역사상 전례 없어
그릴·헤드램프 통합시킨 일체형 전면부, 고급스러운 실내 등 디자인 혁신

ㅁㅁ

◆…현대자동차는 4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들어간 현대자동차 대표 플래그십 세단 더 뉴 그랜저의 첫 날 계약대수가 1만7294대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신차급 변화를 달성한 '더 뉴 그랜저'가 우리나라 자동차산업에 새로운 기록을 남겼다.

현대자동차는 4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들어간 현대자동차 대표 플래그십 세단 더 뉴 그랜저의 첫 날 계약대수가 1만7294대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6년 11월 출시한 6세대 그랜저가 보유하고 있던 역대 최다 첫날 사전계약 대수 1만5973대를 무려 1321대 초과 달성한 것이다.

특히 풀체인지 모델이 아닌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이 최다 사전계약 기록을 달성하는 것은 우리나라 자동차산업 역사상 전례가 없었을 정도로 상당히 이례적인 일이다.

이로써 더 뉴 그랜저는 우리나라 역대 최다 사전계약 기록(첫날)을 보유한 모델로 등극하며 현대자동차를 대표하는 플래그십 모델로 확실히 자리매김했다.

더 뉴 그랜저는 헤드램프와 그릴의 경계를 의식하지 않고 '파라메트릭 쥬얼(Parametric Jewel)'이라는 현대자동차만의 보석모양 패턴을 사용해 헤드램프와 그릴을 통합시켜 독창적이면서도 강력한 전면 디자인으로 그랜저만의 프리미엄을 강조했다.

내장 디자인 역시 동급 최고 수준의 12.3인치 클러스터와 12.3인치 내비게이션을 경계가 없는 심리스(Seamless) 스타일로 통합시키고, 고급 라운지를 연상시키는 넓고 길게 뻗은 수평적 디자인을 적용해 최근 고객들이 선호하는 스타일을 적극 반영했다.

또한, 최첨단 안전·편의 사양으로 교차로에서 좌회전할 때 마주 오는 차량과의 충돌도 방지해주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교차로 대향차(FCA-JT)'기술을 현대차 최초로 적용한 것 등이 돌풍 인기를 몰고온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현대차는 더 뉴 그랜저 사전계약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사전계약 고객 중 200명을 추첨해 12.3인치 클러스터, 터치식 공조 컨트롤러 등이 탑재된 '플래티넘', 19인치 휠, 나파가죽 시트 등이 포함된 '디자인 플러스', 나파가죽 시트, 스웨이드 내장재 등이 적용된 '인테리어 디자인' 중 한 가지 옵션 패키지를 무상 장착해준다.

아울러 '더 뉴 그랜저' 온라인 구매 상담을 신청하고 기대평을 남긴 고객 중 추첨을 통해 1등(3명) LG전자 스타일러 슬림, 2등(5명) 다이슨 퓨어쿨 공기청정기, 3등(10명) 뱅앤올룹슨 무선 이어폰, 당일 추첨 스타벅스 카페라떼 등의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Copyrightⓒ 2001~2020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