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기아 EV6 스탠다드, GT-Line, GT 등 실차 공개

조세일보 | 김상우 전문위원 2021.06.09 14:09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xEV 트렌드 코리아 2021’ 참가… 일반 관람객 대상 EV6 실차 최초 공개

V2L 체험관, ESG 전시관 등 다양한 체험 공간 마련해 전기차 기술력 선보여

조세일보
◆…기아가 ‘xEV 트렌드 코리아 2021(xEV TREND KOREA 2021)’에 참가해 일반 관람객 대상으로는 최초로 EV6 실차를 선보인다.이번 전시에서 기아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기반으로 만든 기아 브랜드 최초 전기차인 EV6(스탠다드, GT-Line, GT)를 전시하고, EV6의 다양한 기능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을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사진=xEV 트렌드 코리아 2021’에 전시된 기아 EV6의 모습. 기아제공
 
기아가 ‘xEV 트렌드 코리아 2021’에 참가해 일반 관람객 대상으로는 최초로 EV6 실차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에서 기아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기반으로 만든 기아 브랜드 최초 전기차인 EV6(스탠다드, GT-Line, GT)를 전시하고, EV6의 다양한 기능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을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xEV 트렌드 코리아 2021은 전기차 민간보급 확대를 위해 환경부와 서울시가 후원하는 서울 유일의 전기차 전시회로, 9일(수)부터 12일(토)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EV6는 3.5초의 0-100km/h 가속시간(GT 모델 기준)으로 대표되는 역동적인 주행성능, 친환경 소재, 800V 충전이 가능한 급속 충전 시스템, 이동하는 에너지 저장장치개념의 V2L(Vehicle To Load), 첨단 안전·편의사양 등이 적용됐다.

기아는 이번 xEV 트렌드 코리아 2021 전시에 EV6 외에도 GT AV존, V2L체험존, ESG 전시존의 공간을 마련해 기아의 기술력을 선보인다.

GT AV존에선 EV6의 고성능 버전인 GT 모델의 주행영상을 통해 고객에게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V2L체험존에선 일상생활에서 활용가능한 V2L 기능을, ESG 전시존에선 아마씨앗 추출물로 만든 친환경 공정 나파 가죽 시트 등 친환경 소재와 공법을 엿볼 수 있다.

한편, EV6의 스탠다드, GT-Line 모델은 올해 출시 예정이며, 고성능 모델인 GT모델은 2022년 하반기 출시 예정이다. 
·대표전화 : 02-737-7004 ·이메일 : webmaster@joseilbo.com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