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생산자물가지수 10개월째 상승…한달만에 최고기록

조세일보 | 이민재 기자 2021.09.24 07:00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 8월 생산자물가지수 ‘110.72’…역대 최고치 경신
· 2009년 11월~2011년 5월 이후 두 번째로 긴 상승세

조세일보
◆…사진=조세일보 DB
 
생산자물가지수가 10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간 끝에 지난달 110.72로 역대 최고치를 한달만에 경신했다.

24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1년 8월 생산자물가지수’에 의하면 8월 생산자물가지수는 전월대비 0.4%, 전년동월대비 7.3% 상승했다.

8월 생산자물가지수 110.72는 통계 작성이래로 역대 최고치이며 10개월 연속 상승은 2009년 11월부터 2011년 5월까지 19개월 연속 오른 뒤 가장 긴 기간을 유지하고 있어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 역시 커지고 있다.

생산자물가지수는 공산품을 중심으로 전월대비 0.4% 올랐다. 폭염으로 인한 농산물 가격 급등, LNG 가격 상승 등이 요인으로 풀이된다.

농림수산품 물가지수는 전월대비 0.7% 올랐다. 농산물과 축산물이 각각 2.1%, 1.0% 올라 상승세를 주도했다. 전년동월과 비교해선 농산물은 7.2% 내렸으나 축산물이 22.4% 올랐다.

공산품 물가도 화학제품, 제1차 금속제품 등이 올라 전월대비 0.4% 상승했다. 화학제품, 제1차 금속제품 등은 각각 0.5%씩 올랐다. 전년동월과 비교해선 각각 16.9%, 30.2% 상승했다.

전력, 가스, 수도 및 폐기물 물가지수 역시 LNG 가격 상승으로 인해 가스, 증기 및 온수가 올라 전월대비 1.1% 상승했다. 서비스 물가도 음식점 및 숙박서비스 등이 오르며 전월대비 0.3% 상승했다.

8월 국내공급물가지수 또한 중간재를 중심으로 전월대비 0.9%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년동월대비 11.0% 오른 수치다. 국내공급물가지수는 국내출하 및 수입되는 상품·서비스의 가격변동을 원재료, 중간재, 최종재의 생산단계별로 구분해 측정한 지수다.

원재료, 중간재, 최종재 모두 전월대비 각각 3.2%, 0.9%, 0.4% 상승했다. 원재료는 수입을 중심으로, 중간재는 국내출하와 수입이 모두 올랐고, 최종재는 소비재 등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출하 외에 수출을 포함하는 총산출 기준으로 상품 및 서비스의 가격변동을 측정한 지수인 총산출물가지수는 공산품을 중심으로 전월대비 0.7% 상승했다. 전년동월대비 9.9% 오른 수치다.

농림수산품은 수출이 내렸으나 국내출하가 올라 전월대비 0.6% 상승했고 공산품은 국내출하와 수출이 모두 올라 전월대비 0.8% 상승했다.

한은 경제통계국 물가통계팀 최진만 팀장은 “생산자물가지수가 10개월 연속 상승하고 있는데 이번 달의 경우 공산품 중심으로 올랐다”면서 “국제 유가 하락으로 내린 품목도 있으나 전반적으로 전월대비 상승했다. 상승폭은 7월보다 낮아진 수준”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