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넷마블문화재단, 제 10회 넷마블 게임콘서트 성료

조세일보 | 조영진 기자 2021.09.27 10:08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지난 25일 유튜브 채널 ‘넷마블TV’ 통해 2시간 가량 진행

궁금한 뇌 연구소 장동선 대표, 김영선 성우가 강연자로 참석

조세일보
◆…사진=넷마블
넷마블문화재단이 지난 25일 비대면 방식으로 열린 '제 10회 넷마블 게임콘서트'를 성료했다고 27일 밝혔다.

올해 넷마블 게임콘서트 메인 테마인 '게임과 사회'를 바탕으로 개최된 이번 강연에는 궁금한뇌연구소 장동선 대표와 김영선 성우가 강연자로 참여해 넷마블 유튜브 채널에서 2시간 가량 진행됐다.

1부 <게임의 끝은 어디일까: 삶이 게임이 되는 순간>이라는 주제로 강연에 나선 장동선 대표는 "삶을 행복하게 만드는 자율성, 성취감, 연결감은 게임에서 보다 쉽게 찾을 수 있다"며 "물리적, 생물학적, 디지털적 세계가 하나로 통합된 4차 산업 혁명 시대 속에서 삶 자체가 게임이 되는 세상이 오고 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실제 삶 속의 모든 행동들이 게임 속 세상과 연결될 때 우리가 세상을 바꿀 수 있는 더 많은 방법들이 생겨난다"며 "미래를 예측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우리가 그 미래를 실제로 만드는 것"이라고 얘기했다.

2부 강연자로 나선 김영선 성우는 <게임 속 제2의 주인공: 성우, 게임 캐릭터에 숨을 불어넣다> 주제로 게임 속 성우의 작업과정을 소개하고 성우로서 바라본 게임의 미래를 함께 예측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영선 성우는 '제2의 나라' 소드맨 역, '포켓몬스터 로켓단' 로이 역, '하울의 움직이는 성' 하울 역, '해리포터 시리즈' 해리포터 역 등 그간 출연했던 주요 작품들의 배역 목소리를 직접 들려주며 성우로서 인물을 만들어내는 방법에 대해 설명했다.

끝으로 "게임은 새로운 장르의 예술"이라며 "유저가 장르, 인물, 장소 등 원하는 소스를 선택해서 하나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만들 수 있는 그런 게임이 나왔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넷마블 게임콘서트는 넷마블문화재단이 건강한 게임문화 조성과 확산을 위해 만든 오픈 포럼 형식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지난해부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하고 있다.
·대표전화 : 02-737-7004 ·이메일 : webmaster@joseilbo.com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