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교촌치킨 '비에이치앤바이오社', ‘청양홍고추 계약재배 협약’ 체결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2021.04.07 11:18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전국 10개지역 180여농가, 15만평 규모 500톤 수매 계획

조세일보

◆…비에이치앤바이오가 진천 본사에서 청양홍고추 계약재배 협약식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홍천농협고추작목반 이광섭 회장, 음성고추영농조합법인 신동조 대표, 비에이치앤바이오 이근갑 대표, 진천맹동하우스고추작목반 손현수 회장, 신림면고추작목반 노기준 회장       사진=비에이치앤바이오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에프앤비의 자회사 비에이치앤바이오(대표 이근갑)가 충청북도 진천군에 위치한 본사 회의실에서 청양홍고추 계약재배 협약식을 가졌다고 7일 밝혔다

협약식은 계약농가를 대표해 음성고추영농조합을 비롯한 총 9곳의 지역 단체와 진행됐다. 

이번 계약재배는 청양홍고추의 안정적 수급을 통해 교촌 레드소스의 높은 품질을 유지, 강화하고자 진행됐다. 레드소스는 교촌치킨의 매운맛 시그니처 메뉴인 '레드시리즈'의 소스로 인공 캡사이신 대신 국내산 청양홍고추 착즙 및 농축으로 만들어진다.  

비에이치앤바이오는 협약을 통해 충북 음성, 진천, 강원도 원주, 인제, 홍천, 경기도 이천 등 10개 지역 180여 농가 약 15만평의 규모로 계약재배를 시행할 예정이며 7~9월에 걸쳐 청양홍고추 500톤 수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는 지난 해 충북 음성 지역에 한해 66톤 정도로 시범 실시했던 계약재배에서 확대된 것으로 올해 목표 물량은 전체 수매 계획량의 40% 수준이다. 참고로 지난해 비에이치앤바이오는 1264톤, 약 1억 4천만개의 청양홍고추를 수매한 바 있다.  

비에이치앤바이오 이근갑 대표는 “교촌치킨 시그니처 소스의 대표격인 레드소스의 핵심 원료인 청양홍고추의 품종을 지정하고 종묘사의 농가 지도관리를 통한 계약재배를 시행함으로써 고품질의 농산물 원료를 안정적으로 확보하는 한편 재배농가의 소득 증대와 당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하고 “금년의 계약재배 성과에 따라 내년부터는 계약재배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비에이치앤바이오는 교촌치킨 시그니처 소스를 생산 공급하는 교촌에프앤비의 자회사로 고품질의 안전하고 건강하며 맛있는 소스 생산을 위해서 원료 확보부터 제품 개발 및 생산에 이르기까지 철저한 식품위생 안전관리와 자동화 공정으로 HACCP, ISO9001, 할랄인증 등을 받았다.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