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조세일보 창간 20주년 축사]

율촌 강석훈 대표변호사 "언론의 정도와 기본 지켜"

조세일보 | 2021.04.07 15:00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조세일보

◆…강석훈 법무법인 율촌 대표변호사 (사진 = 법무법인 율촌 제공)

안녕하십니까,

법무법인(유) 율촌 강석훈 대표변호사입니다.

조세일보 창간 2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조세'라는 전문 분야에서 묵묵히 한 길 걸으면서 약관의 나이를 맞이한 조세일보의 감회도 남다를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조세일보를 사랑하는 독자 모두가 감개무량한 마음일 것입니다.

조세 언론은 나라 살림의 원천인 조세 제도와 문화를 선도하고, 국민들의 조세 의식을 고취하는 데 기여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런 면에서 조세일보는 시대적 과제에 대해 끊임 없이 고민하고, 해결책을 강구하려는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조세일보는 대한민국의 조세 발전과 그 궤적을 함께 했습니다. '조세 정의 실현과 독자알권리 보장'이라는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언론으로서 정도와 기본을 지켜낸 조세일보의 노고에 애독자로서 축하와 찬사를 보냅니다.

나이테가 늘수록 책임은 더욱 막중해집니다. 정부, 경제단체, 국민 각계 각층에 따라 이해를 달리하는 분야가 바로 조세이기에 어느 한 쪽에 치우치지 않고 균형을 이루는 것이 중요합니다. 지금까지 그러하셨듯, 신속과 정직, 정확함을 추구하는 언론이 되겠다는 약속을 앞으로도 지켜주시기를 바라고, 또 당부 드립니다. 이것이 바로 언론의 사명을 다하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앞으로 50년, 100년을 넘어 독자들에게 무한한 신뢰를 받는 조세일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조세일보 창간 20주년을 다시 한 번 축하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21년 4월 7일
법무법인 율촌 대표변호사 강석훈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