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허영인 회장의 SPC그룹, 장애아동 위한 '행복한펀드' 누적 20억 지원

조세일보 | 오정우 기자 2021.04.26 13:53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조세일보

◆…사진=SPC 제공

SPC그룹(회장 허영인)이 장애어린이를 돕는 'SPC 행복한 펀드'를 통해 10년간 지원금 20억원을 달성했다.

SPC그룹은 최근 서울시 종로구 푸르메재단(이사장 강지원)에서 저소득 가정 장애어린이 지원을 위한 'SPC 행복한 펀드 약정식'을 진행했다면 26일 이같이 밝혔다.

SPC 행복한 펀드는 그룹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매월 급여의 일정 금액을 기부하면 회사가 매칭펀드를 조성해 기부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2년부터 시작됐다. 올해에는 2억원 규모로 SPC그룹은 10년간 누적 20억원을 기부해 1200여명의 장애어린이와 가족들을 지원했다.

기금은 장애인의 재활과 자립을 돕는 비영리재단인 푸르메재단을 통해 장애아동들의 재활치료비, 의료비, 보조기구 지원, 특기적성 교육비 등에 사용된다.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은 "지난 10년간 SPC그룹의 지원으로 많은 장애어린이가 재활치료를 받고 미래를 준비할 수 있었다"며 "아름다운 나눔은 장애어린이와 가족에게 희망이 되고 우리 사회의 나눔 문화에도 모범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SPC그룹 황재복 사장은 "소외 계층을 도우려는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과 적극적인 참여로 SPC 행복한 펀드가 꾸준히 이어올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임직원들과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