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文대통령, 금융위원장 고승범·인권위원장 송두환 지명

조세일보 | 허헌 기자 2021.08.05 10:49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고승범, 금융위원회 상임위원·사무처장,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

송두환, 민변 회장과 헌법재판소 재판관 지낸 인권 변호사 출신

문재인 대통령은 5일 금융위원회 위원장에 고승범(59)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에 송두환(72) 법무법인 한결 대표변호사를 지명하는 등 장·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은 장관급, 차관급에 대한 정무직 인사를 단행했다"고 발표했다.

먼저 장관급 인사로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후보자에 송두환 법무법인 한결 대표변호사를 지명됐다. 또 금융위원회 위원장 후보자에 고승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지명했다. 이들은 향후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된다.
조세일보
◆…송두환 인권위원장 후보[청와대]
 
박 수석은 송두환 후보자에 대해 "서울형사지방법원 판사, 대한변호사협회 인권이사,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회장, 헌법재판소 재판관 등을 역임한 인권 변호사"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시민의 정치적 자유 등 기본권 확대, 사회적 약자 인권 보호 등에 앞장서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며 "인권 보장에 대한 확고한 신념과 따뜻하고 합리적인 리더십을 바탕으로, 국가인권위원회의 위상을 강화하고, 변화하는 국제인권 기준에 부응하여 인권 선진국으로서의 대한민국 위상을 제고하는 데 노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세일보
◆…고승범 금융위원장 후보[청와대]
 
이어 고승범 후보자에 대해서는 "금융위원회 상임위원과 사무처장 등 주요 보직을 거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으로 재임 중인 금융전문가"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금융 정책 전반에 대한 이해가 깊고, 최초로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연임하는 등 대내외적으로 전문성과 역량을 인정받아 왔다는 평가"라며 "거시경제와 금융 전반에 대한 풍부한 식견과 경제·금융 위기 대응 경험 등을 바탕으로 코로나19 대응 금융 지원, 가계부채 관리, 금융산업·디지털금융 혁신, 금융소비자 보호 등 금융 현안에 차질없이 대응하고, 기획재정부 등 관계 기관과의 긴밀한 소통·협력을 통해 우리 경제의 빠르고 강한 회복과 선도형 경제로의 전환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