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10월 경상수지 69.5억달러, 18개월 연속흑자…운송수지 역대최대

조세일보 | 연합뉴스 제공 2021.12.07 08:36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상품수지 56.4억달러 흑자…수입 급증에 1년 전보다 45.3억달러↓

yunhap
◆…분주한 부산항 [연합뉴스 자료사진]
 
 
역대 최대 운송수지 등에 힘입어 지난 10월 경상수지가 18개월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그러나 원유와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수입이 수출보다 더 빨리 늘어 상품수지 흑자 규모는 작년 같은 달보다 45억달러 이상 줄었다.
 
한국은행이 7일 발표한 국제수지 잠정통계에 따르면 10월 경상수지는 69억5천만달러(약 8조2천149억원) 흑자로 집계됐다.
 
지난해 5월 이후 18개월 연속 흑자를 유지했지만, 작년 같은 달(115억5천만달러)보다 흑자 규모가 46억1천만달러 줄었다.
 
항목별로 보면, 상품수지 흑자(56억4천만달러)가 1년 전보다 45억3천만달러 감소했다.
 
수출(559억7천만달러)이 20.1%(93억8천만달러) 늘었지만, 수입(503억4천만달러) 증가폭(38.2%·139억1천만달러)이 더 컸기 때문이다.
 
yunhap
◆…월별 경상수지 추이 [한국은행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비스수지는 6억3천만달러 흑자로 집계됐다. 작년 10월 8억3천만달러 적자에서 1년 사이 흑자로 돌아섰다.
 
서비스수지 가운데 특히 1년 전 4억8천만달러에 불과했던 운송수지 흑자가 22억2천만달러로 뛰었다. 역대 최대 운송수지 흑자 기록이다.
 
10월 선박 컨테이너운임지수(SCFI)와 항공화물운임지수(TAC·홍콩-미국)가 전년 동월대비 각 212.6%, 64.7% 급등하면서 운송수입(47억7천만달러)이 사상 최대 수준으로 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여행수지 적자 규모(4억5천만달러)는 작년 10월(4억달러)보다 더 커졌다.
 
본원소득수지는 6억7천만달러 흑자로, 1년 전(25억달러)과 비교해 흑자 규모가 18억3천만달러 줄었다. 배당소득수지가 1년 사이 15억7천만달러 흑자에서 3천만달러 적자로 돌아선 영향이 컸다.
 
금융계정 순자산(자산-부채)은 10월 중 70억1천만달러 늘었다.
 
직접투자의 경우 내국인의 해외투자가 77억2천만달러, 외국인의 국내투자도 30억달러 증가했다.
 
증권투자에서는 내국인 해외투자가 9억4천만달러, 외국인의 국내 증권투자 역시 39억2천만달러 불었다.
 
yunhap
◆…월별 금융계정 및 자본수지 추이 [한국은행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대표전화 : 02-737-7004 ·이메일 : webmaster@joseilbo.com
Copyrightⓒ 2001~2022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