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삼성전자·현대차·네이버, 500대 기업 중 경영평가 '톱3'

조세일보 / 연합뉴스 제공 | 2018.05.23 08:19

CEO스코어 8개 부문 경영지표 분석…삼성전자, 5개 부문 우수기업
 
삼성전자가 국내 500대 기업 가운데 글로벌 경쟁력, 일자리창출, 양성평등, 사회공헌 등의 경영평가에서 가장 우수한 기업으로 선정됐다.

현대자동차와 네이버가 그 뒤를 이었고, SK하이닉스와 유한양행, 엔씨소프트 등도 각 부문에서 탁월한 점수를 받았다.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대표 박주근)는 23일 "국내 매출액 상위 500개 기업을 대상으로 글로벌 경쟁력, 투자, 일자리창출, 고속성장, 건실경영, 투명경영, 양성평등, 사회공헌 등 8개 부문에 걸쳐 각종 경영 데이터를 평가한 결과 삼성전자가 종합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800점 만점에 최고점인 712.9점을 받았다. 글로벌 경쟁력 부문 1위를 비롯해 투자(2위), 고속성장(3위), 건실경영(4위), 일자리창출(4위) 부문에서 '톱5'에 들었다.

현대차와 네이버가 각각 604.0점과 583.4점을 획득하며 삼성전자에 이어 2·3위를 차지했다.
 
현대차는 글로벌 경쟁력 부문에서 2위에 오른 것을 비롯해 각 부문에서 고른 평가를 받았다. 지난해 삼성전자를 제치고 종합 1위에 올랐던 네이버는 투자, 건실경영, 사회공헌 부문에서 선두였지만 종합 순위는 3위로 밀렸다.

이어 에쓰오일과 LG디스플레이, SK하이닉스, KT&G, 삼성전기, 대상, 현대모비스가 우수기업 '톱10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8개 부문별 경영평가에서는 각 업종 대표기업이 상위권에 대거 포진했다.

업종별 글로벌 1위 기업 대비 매출액과 연구개발(R&D) 비중을 기준으로 한 글로벌 경쟁력 부문에서는 삼성전자를 비롯해 현대차와 LG전자, 대상 등이 우수기업에 포함됐다.

매출액 대비 유·무형 자산 및 R&D 투자 비중을 기준으로 평가한 투자 부문에서는 네이버, 삼성전자, KT, 아모레퍼시픽 등이 상위에 랭크됐다.

문재인 정부의 최대 화두인 일자리 창출 부문에서는 엔씨소프트, 포스코, SPC삼립, 삼성전자 등이 고용증가율, 기간제 근로자 비중, 근속연수, 연봉 등을 종합 평가한 결과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

고속성장 부문의 경우 매출 10조원 이상 기업 가운데서는 SK하이닉스가, 10조원 미만 기업 중에서는 엔씨소프트가 가장 우수한 점수를 받았다.

건실경영 부문은 네이버, 투명경영 부문은 유한양행, 양성평등 부문은 현대그린푸드, 사회공헌 부문은 네이버가 각각 1위에 올랐다.


ⓒ 연합뉴스 제공,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끈한 토픽·쏠솔한 정보 조세일보 페이스북 초대합니다.

주요기사

Copyright ⓒ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