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삼성화재, 업계 최초 아나필락시스 보장 출시

조세일보 | 이민재 기자 2021.03.25 09:01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조세일보

◆…삼성화재가 보험업계 최초로 아나필락시스 보장을 출시했다. 사진=삼성화재 제공

삼성화재가 장기보험 상품 개정을 통해 경쟁력이 강화된 신규 보장들을 25일 선보였다.

건강보험 '태평삼대'의 경우 보험업계 최초로 응급의료 아나필락시스 진단비를 신설했다. 아나필락시스란 음식물, 백신 접종 등 외부 자극에 의해 급격하게 진행되는 알레르기 반응을 말한다.

응급실에 내원해 아나필락시스로 진단시 연간 1회에 한해 200만원이 지급되는 보장으로 현재 손보협회 배타적사용권을 신청, 심사를 앞두고 있다.

상해/질병 간병인 사용일당도 눈에 띈다. 일반병원, 요양병원, 간호간병통합병동 등에서 간병 서비스 이용시 일당이 정액으로 지급되는 담보다. 업계 대비 저렴한 보험료, 긴 갱신주기(20년) 등이 장점이다.

2대 양성종양 진단비도 신설됐다. 뇌, 심장에 양성종양 발생 시 최초 1회에 한해 1000만원을 보장하며 가입 1년내에는 50%만 지급된다.

운전자보험 안전운전 파트너도 업그레이드 됐다. 업계 최초로 차대차 사고 시세하락손해, 차량유리 교체비용, 침수차량 언더코팅 수리비용, 침수차량 전손후 차량구입지원 등 차량손해 보장 4종이 도입됐다.

작년 12월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한 업무상과실치사상 변호사비용 보장도 2000만원까지 가입한도를 확대했다.

한편 삼성화재는 금소법 시행에 따라 치매보험 지정대리청구서비스를 강화하고 상품설명서를 알아보기 쉽게 시각적 이해도를 개선하는 등 소비자보호에도 더욱 힘을 기울였다.

삼성화재 장기상품개발팀장 곽승현 상무는 “고객들에게 꼭 필요한 보장을 추가해 보험혜택을 받을 수 있게 했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시장이 필요로 하는 보험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양한 신규 보장으로 고객의 선택권을 넓힌 삼성화재 상품 관련 자세한 내용은 삼성화재 홈페이지 및 보험설계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