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생산성 향상" "수당 감소"…주52시간 근무 '걱정반 기대반'

조세일보 / 연합뉴스 제공 | 2018.06.11 07:38

잡코리아, 300인 이상 기업 직장인 905명 설문조사

다음달부터 300인 이상 사업장에서 우선 시행되는 '주 52시간 근무제'를 앞두고 직장인들은 기대와 우려를 함께 갖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11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최근 직원 수 300명 이상의 기업에서 근무하는 직장인 90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이 기대되느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50.4%가 '그렇다'고 답했다.

'관심 없다'는 응답자가 26.3%로 그 뒤를 이었고, 나머지 23.3%는 '기대되지 않는다'고 답했다.

근무시간 단축으로 직장에서 가장 기대되는 것으로는 '생산성 향상'을 꼽은 응답자가 55.0%(복수응답)로 가장 많았고, '직장 만족도 향상'(32.2%)과 '인력 충원'(27.6%) 등의 순이었다.

개인적으로 기대되는 것에 대해서는 '시간적 여유'라는 응답이 71.7%에 달했고, '가족과 보내는 시간 증가'(61.4%)와 '자기계발 시간 확보'(58.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근무시간 단축으로 걱정되는 것이 있느냐'는 질문에도 절반 이상인 55.2%가 '그렇다'고 밝혔다.

걱정하는 요인 1위는 '업무량은 그대로인데 수당만 받지 못하는 상황'(60.8%·복수응답)이었으며, '인력 미충원'(44.2%)과 '업무성과 저하'(39.2%), '지출 증가'(24.4%) 등이 뒤를 이었다.

근무시간 단축에 따라 늘어나는 여가 활용 방안에 대해서는 '건강 관리'라고 밝힌 응답자가 63.0%로 가장 많았고, 이밖에 취미생활(51.65)과 직무 관련 자격증 취득(32.4%), 여행(27.3%) 등의 순이었다.


ⓒ 연합뉴스 제공,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끈한 토픽·쏠솔한 정보 조세일보 페이스북 초대합니다.

주요기사

Copyright ⓒ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