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한진그룹, 유휴자산 매각 주관사 삼정KPMG-삼성증권 컨소시엄 선정

조세일보 | 김상우 전문위원 2020.04.13 15:33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송현동부지·왕산레저개발지분·파라다이스호텔 등 유휴자산 매각 주관 우선협상대상자로 ‘삼정KPMG-삼성증권’ 컨소시엄 선정
비수익 유휴자산 매각 및 비주력 사업 검토 통해 그룹 재무구조 개선에 적극 나설 것

조세일보

◆…한진그룹은 13일 '삼정KPMG-삼성증권' 컨소시엄을 그룹 유휴자산 매각 주관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진=대한항공 제공

한진그룹이 유휴자산 매각에 본격적으로 속도를 내며, 재무구조 개선에 적극 나선다.

한진그룹은 13일 '삼정KPMG-삼성증권' 컨소시엄을 그룹 유휴자산 매각 주관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말 유휴자산 매각 주관사 선정을 위해 관련 15개사에 매각 자문 제안 요청서(RFP)를 발송했으며, 3월 말 6곳으로부터 제안서를 접수받아 프리젠테이션 등 세부 심사를 진행한 바 있다.

삼정KPMG·삼성증권 컨소시엄은 본계약 이후 본격적으로 시장분석 및 매수 의향자 조사, 자산 가치 평가, 우선협상자 선정, 입찰 매각 관련 제반사항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매각 대상 유휴자산은 대한항공 소유 서울 종로구 송현동 토지(3만6642㎡) 및 건물(605㎡), 대한항공이 100% 보유한 해양레저시설 '왕산마리나' 운영사 ㈜왕산레저개발 지분, 칼호텔네트워크 소유 제주 서귀포시 토평동 파라다이스 호텔 토지(5만3670㎡) 및 건물(1만2246㎡)이다.

한편, 한진그룹은 비수익 유휴자산 매각을 비롯해, 저수익 자산 및 비주력 사업에 대한 사업성을 면밀히 검토한 후 지속 개발·육성 또는 구조개편해 그룹의 재무구조를 적극 개선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