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文대통령, 내일 '글로벌 백신 허브화' 추진위 1차 회의 주재

조세일보 | 허헌 기자 2021.08.04 12:42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 및 전략 보고대회'에 참석...허브화 중요성 강조

靑 "총리가 추진위원장이지만, 대통령 직접 주재는 정부의 강력한 의지 반영"

조세일보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순방 중인 지난 5월 22일 오전(현지시간) 워싱턴 D.C 한 호텔에서 열린 '한미 백신 기업 파트너십 행사'에 참석해 백신 연구 개발 협력 MOU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문 대통령, 스테판 반셀 모더나 CEO,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5일 오후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 및 전략 보고대회'에 참석, 이날 출범하는 '글로벌 백신 허브화 추진위원회' 1차 회의를 갖고 ‘백신 생산의 글로벌 허브화’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임세은 청와대 부대변인은 4일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청와대 여민1관에서 정부서울청사·세종청사를 영상으로 연결해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 및 전략 보고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힌 뒤, 국무총리가 위원장이지만, 그 첫 회의를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주재하는 것은 백신주권 확보를 위한 국산 백신 개발과 세계 2위 바이오의약품 생산 능력 토대로 한 백신 생산의 글로벌 허브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정부의 강력한 의지가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행사는 대통령 모두 발언에 이어 보건복지부 장관의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 및 전략' 보고가 있을 예정이다. 보고 후에는 한미 글로벌 백신 파트너십 체결을 계기로 우리나라가 백신 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비전과 전략에 대해 민간 위원, 국내 기업 대표, 관계 장․차관들의 토론이 이어진다.

정부에서는 글로벌 백신 허브화 추진위원장인 김부겸 총리, 정부위원인 관계 부처 장·차관과 청와대 사회수석·경제보좌관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민간에서는 '글로벌 백신 허브화 추진위원회' 민간위원 12명과 백신을 생산하는 우리나라 기업 대표들이 함께 한다.
조세일보
◆…지난 4월 질병관리청이 밝히 우리나라 백신 구입 현황[사진=질병관리청 제공]
 
임 부대변인은 “앞으로 정부와 기업이 합심하여, 우리나라가 백신 생산의 글로벌 허브 국가로 도약해 코로나 극복과 전 세계 백신의 안정적인 공급에 기여하게 되길 기대한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