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카카오페이, 공모주 청약 경쟁률 3.68대 1...한투 8.04대 1

조세일보 | 김진수 기자 2021.10.25 13:23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청약 첫날 12시 기준, 청약증거금 7030억1430만원

조세일보
◆…사진=삼성증권 제공
카카오페이 공모주 청약 첫날 한국투자증권이 8.04대 1로 높은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기업공개(IPO) 대표주관사인 삼성증권에 따르면 25일 오후 12시 기준 4개 증권사의 통합 경쟁률은 3.68대 1로 집계됐다. 총 425만주 배정에 청약 건수는 27만8087건, 청약 증거금은 7030억1430만원을 기록했다.

증권사별 경쟁률은 ▲삼성증권 3.27대 1 ▲대신증권 1.25대 1 ▲한국투자증권 8.04대 1 ▲신한금융투자 6.12대 1로 나타났다.

삼성증권은 JP모간증권, 골드만삭스증권과 함께 대표 주관사를 맡았다. 대신증권이 공동주관사, 한국투자증권과 신한금융투자가 인수회사로 참여했다.

일반 투자자에게 배정되는 물량은 총 425만주로 대표주관사인 삼성증권에 230만2084주가 돌아갔다. 대신증권 106만2500주, 한국투자증권 70만8333주, 신한금융투자 17만7083주가 배정됐다.

카카오페이는 오는 26일까지 일반 청약을 받은 뒤 다음달 3일 상장할 계획이다. 지난 20~21일 진행된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최종 공모가는 9만원으로 확정돼 약 1조5300억원의 자금 조달에 나선다.

특히 카카오페이는 일반 청약자 몫의 공모주 물량 100%를 균등 배정한다. 최소 청약 기준은 20주로, 청약증거금 90만원만 있으면 공모주 청약이 가능하다.
·대표전화 : 02-737-7004 ·이메일 : webmaster@joseilbo.com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