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文대통령, 10일 경제계 인사 초청 '탄소중립 전략보고회' 개최

조세일보 | 허헌 기자 2021.12.08 11:12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2050 대한민국 탄소중립 비전 선포 1주년'을 맞아 관련 단체·기업과 보고회

文대통령, 탄소중립 선도적 역할 기업에 직접 사의 및 전폭적 지원 의지 표명

靑 "기업 어려움 경청 및 기업과 정부가 함께 해법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

조세일보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2050 대한민국 탄소중립 비전 선포 1주년'을 맞아 경제단체, 관련 기업 및 중견·중소기업 대표 등을 청와대로 초청, '탄소중립 선도기업 초청 전략보고회'를 주재한다. 지난 5월 29일 '2050 탄소중립위 출범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는 문 대통령[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2050 대한민국 탄소중립 비전 선포 1주년'을 맞아 경제단체, 산업·에너지 부문 기업, 그리고 중견기업과 중소기업 대표 등을 청와대로 초청해 ‘탄소중립 선도기업 초청 전략보고회’를 주재한다.

신혜현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오전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이번 행사는 탄소중립에 선도적인 역할을 해 온 기업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대통령이 직접 사의를 표하고,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 의지를 표명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이같이 전했다.

전략보고회에는 대한상의 등 5개 경제단체와 철강·석유화학·정유·자동차·반도체 등 다양한 산업 부문의 기업들과 에너지 부문 기업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신 부대변인은 "우리나라 전체 탄소배출의 70% 가량을 차지하는 산업·에너지 부문 기업들의 탄소중립을 위한 선제적 노력을 공유하고 토론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면서 "CCU 응용기술 개발, 수소연료전지 핵심부품 국산화 등 탄소중립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중견·중소기업들 또한 참석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민관 합동 ‘탄소중립 산업전환 추진위원회’의 공동위원장이기도 한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이 초청 기업인들을 대표해 답사를 할 예정이다.

이어 산업부 장관이 '산업·에너지 탄소중립 대전환 비전과 전략'을 보고하고, ▴다(多)배출업종 탄소중립 추진 계획 ▴탄소중립 신산업 육성 전략 ▴에너지 탄소중립 추진 방안에 대한 주제별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전 세계가 탄소중립으로 가고 있는 지금, 탄소중립은 국제무역과 기업경영에서도 핵심 규범이 되고 있다. 탄소중립을 선언하거나 지지한 국가가 전 세계 138개국에 이르고, EU는 탄소국경조정제 도입을 발표했다.

사용전력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사용하겠다는 RE100 선언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고, 기업에 대한 투자에서도 환경과 사회적 가치가 중요한 조건과 기준이 되고 있다.

이미 우리 기업들은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대한상의를 중심으로 ‘탄소중립 산업전환 추진위원회’를 출범시켜 '탄소중립 이행을 위한 산업계 제언', 일명 4R을 발표했고, 수소경제를 주도하는 15개 기업들이 한국판 수소위원회인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을 발족시켰다.

신 부대변인은 "이처럼 기업들이 주도적으로 변화에 앞장서 가고 있고 우리 경제의 생존을 위해 반드시 가야하는 길인만큼, 문 대통령은 기업들에게만 그 부담을 떠넘기지 않고 정부가 정책적, 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수차례 밝힌 바 있다"며 "이번 행사도 기업의 어려움을 경청하고 기업과 정부가 같이 해법을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탄소중립 경제로의 거대한 전환을 논의하는 이번 행사가 우리 산업의 경쟁력을 한 차원 더 향상시키고 민관이 함께 힘을 모으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대표전화 : 02-737-7004 ·이메일 : webmaster@joseilbo.com
Copyrightⓒ 2001~2022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