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美 유엔대사 "北 미사일 발사 매우 우려...대북제재위서 논의"

조세일보 | 허헌 기자 2021.09.18 12:39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유엔 안보리, 北 미사일 도발 문제 논의...다만 성명서 채택 등 대응 조치 없어

유엔주재 미국 대사가 최근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한 우려를 표시하며 앞으로 대북제재위원회에서도 이 문제를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린다 토머스-그린필드 유엔주재 미국 대사는 17일(현지시간) "북한의 최근 연이은 미사일 발사에 대해 미국이 매우 우려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8일 전했다.

토머스-그린필드 대사는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서 개최된 제76차 유엔총회에서 미국의 우선순위에 대해 설명하는 가운데 북한 문제도 다룰 것이냐는 질문을 받고 이같이 답했다.

그는 "북한이 며칠 전 실시한 미사일 시험들에 대해 우리는 매우 우려하고 있다"며 "16일에도 역내 파트너 국가들과 이 문제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또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이 문제를 논의했으며, 1718위원회(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에서도 논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유엔 안보리는 북한이 장거리 순항미사일을 발사한 지 사흘 만인 지난 15일(현지시간) 안보리 결의 위반인 탄도미사일을 발사하자 당일 비공개 긴급회의를 열었다. 안보리 이사국인 프랑스와 에스토니아의 요청으로 열린 이날 긴급회의에서 성명서 채택 등 구체적인 대응 조치는 나오지 않았다.

올해 유엔 안보리에서 북한 미사일 문제를 논의한 것은 두 번째로, 지난 3월 25일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했을 때에도 유럽 국가 요청으로 비공개 회의를 개최한 바 있다. 당시 회의에서도 구체적인 대응 조치는 나오지 않았다고 매체는 전했다.
조세일보
◆…유엔 주재 미국대사가 17일(현지시간) 제76차 유엔총회에서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발사에 매우 우려하고 있다"며 "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에서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15일 북한의 철도미사일 발사 모습[사진=연합뉴스, 조선중앙통신 제공]
 
·대표전화 : 02-737-7004 ·이메일 : webmaster@joseilbo.com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