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일보

검색

대한항공과 네이버 연합… 항공서비스 디지털 혁신 앞장

조세일보 | 김상우 전문위원 2021.02.25 10:46

글자 크기조절

글자 크기가 적당하신가요?

항공서비스 분야 디지털 혁신 및 미래 경쟁력 제고 업무협약 체결
대한항공의 항공 서비스 노하우와 네이버의 디지털 역량 연합 출현
고객 편의성 증대에 초점을 둔 시너지 효과와 혁신가치 창출 예상

조세일보

◆…대한항공과 네이버가 항공 서비스의 대변신을 위해 손을 잡고 항공고객의 가치 극대화에 나섰다. 두 회사는 24일 오후 네이버 그린팩토리에서 대한항공 우기홍 대표이사, 네이버 한성숙 대표이사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열었다. (사진왼쪽부터) 장성현 대한항공 마케팅/IT부문 부사장, 대한항공 우기홍 대표이사, 네이버 한성숙 대표이사, 네이버 최인혁 COO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대한항공 제공

대한항공과 네이버가 항공 서비스의 대변신을 위해 손을 잡고 항공고객의 가치 극대화에 나섰다.

두 회사는 24일 오후 네이버 그린팩토리에서 대한항공 우기홍 대표이사, 네이버 한성숙 대표이사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열었다.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는 이 날 “네이버의 플랫폼, 콘텐츠, 신기술을 대한항공의 항공서비스 제고에 활용한다면 고객 가치를 한층 더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네이버와의 협력을 통해 급속히 변화하는 항공산업 추세에 따른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는 “네이버와 대한항공은 '사용자 경험 증진'이라는 목표를 공유하며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 거리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갈 것”이라며 “네이버는 기술과 서비스 역량을 바탕으로 항공 서비스 분야에 한층 '스마트함'을 더하고, 동시에 네이버 서비스 전반의 고도화를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대한항공과 네이버의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고객 경험과 가치의 극대화'라는 양사의 관심이 맞아 떨어진 결과다. 대한항공이 가진 항공 서비스에 대한 정보와 노하우, 네이버가 가진 디지털 역량과 인공지능 기술 등이 합쳐져 항공 서비스가 획기적으로 달라질 수 있다는 확신에 따른 결정이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항공 서비스와 직·간접적으로 연관된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을 지속적으로 개선하여 편의성 향상을 통한 고객 가치 제고라는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 나가게 된다.

대한항공은 네이버 플랫폼을 활용해 항공권 발권 · 탑승수속 · 항공기 탑승 등 일련의 항공서비스 흐름을 보다 간편하게 만들어나가고 홈페이지 및 앱에서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하고 네이버페이로 항공권을 결제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고객 편의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네이버는 대한항공의 다양한 항공 서비스 데이터를 토대로 소비자의 수요와 행동패턴을 분석하여 사업 활용 범위를 넓히고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한편 대한항공과 네이버 양사는 대한항공 스카이패스 마일리지와 네이버 플러스 멤버십의 연계 등을 통해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위한 협의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라고 밝혔다.

Copyrightⓒ 2001~2021 Joseilbo.com All rights reserved.